"도토리만도 못한 암호화폐, 가장 큰 문제는 쓸 곳이 없다는 점"
[인터뷰] 홍기훈 홍익대 경영학부 교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병철 기자
김병철 기자 2020년 2월28일 15:00

암호화폐의 가장 큰 문제는 사용처가 없다는 점이다

금융위원회, 금융감독원의 블록체인 자문위원으로 활동하는 홍기훈 홍익대 경영학부 재무전공 교수는 암호화폐가 처한 위기는 규제공백이 아닌 사용성에서 시작한다고 말했다.

홍 교수는 19일 코인데스크코리아와의 인터뷰에서 줄곧 정부에 규제를 요구해온 국내 블록체인 업계의 스텝이 꼬이는 이유도 이 부분이라고 강조했다. 

"고객들이 '이 코인 어디에 써요?'라고 물으면 할만한 답이 없다. 그걸 답하다 보니 증권 성격이 나오는 거다. 다시 '왜 가격이 올라요?'라고 물으면, '이 사업이 번창할 것이기 때문에'라고 답하면서 또 증권성이 생긴다. 유틸리티형인데 자꾸 증권처럼 포장하게 된다. 그게 제일 큰 문제다."

홍 교수는 진짜 유틸리티 토큰이라면 규제가 없어도 충분히 사업할 수 있다면서 싸이월드의 도토리를 예로 들었다. 싸이월드에선 선불충전식 전자화폐인 도토리로 미니홈피와 미니미를 꾸미고 BGM(배경음악)을 살 수 있었다. 반면 2017년 이후 수만가지가 넘는 암호화폐가 등장했지만, 사용처를 인정받아 널리 사용되는 암호화폐는 아직 등장하지 않았다. 쓸모만 따진다면 수만가지 암호화폐가 싸이월드 도토리 하나를 못 당해내는 셈이다.

"아직 블록체인 기술을 진짜 적용하기 위해서는 난관이 너무 많다. 실제 실행단계에 가면 엎어진다. 그런데 이걸 기반으로 화폐를 발행하기에는 너무 산적한 게 많다. 이제 우주로 가는 로켓을 막 쏘아 올렸는데, 미래에 화성 식민지에서 사용할 화폐를 지금 팔고 있는 거다."

홍기훈 홍익대 경영학부 재무전공 교수. 출처=김병철/코인데스크코리아
홍기훈 홍익대 경영학부 재무전공 교수. 출처=김병철/코인데스크코리아

그는 제도권이냐 아니냐보다 수요가 있느냐가 더 중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실제 밀, 돼지고기 선물시장은 제도권이어서가 아니라 그냥 필요해서 자연스럽게 형성됐다"면서 "선박금융도 제도권이 아닌 사금융을 통하는 경우가 있다. 정부가 인정해주는지 여부는 중요하지 않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블록체인 업계가 자꾸 암호화폐를 금융 제도권 안으로 편입시키고 싶어하는 이유가 "수요는 없는데 정부의 권위에 기대하고 싶어서"라고 지적했다. 

"진대제 전 회장 시절의 블록체인협회는 '우리는 규제를 원한다'는 말을 습관처럼 했다. 그때마다 나는 '웬만한 건 불법 아니다. 그냥 하세요'라고 말했다. 사실 업계는 정부가 인정한다는 상징성을 바라며 제도권을 계속 이야기했던 거다."

홍 교수는 금융기관이 암호화폐 시장에 진출하지 않는 이유도 규제 때문은 아니라고 말했다. 그는 "정부가  막아서 금융기관이 들어오지 않는 게 아니라, 암호화폐 시장이 너무 작아서 수수료 수입을 내기 어렵다고 판단한 것"이라며 "미국 비트코인 선물도 유동성이 크지 않다"고 말했다.

홍 교수는 영국 케임브리지대학교 경제학 박사 취득 후 대학자산운용펀드, 투자은행, 캐나다은행(BOC), 시드니공과대학교 경영대 등에 근무했다. 국내에선 금융위원회 테크자문단, 금융감독원 핀테크혁신실 블록체인발전포럼 자문위원 등으로 활동 중이다. 

그는 2013년 실크로드 사건에 대한 미국 하원 공청회를 보고 비트코인에 대해 공부하기 시작했고, 스위프트(SWIFT) 인스티튜트의 의뢰를 받아 2018년 '비트코인: 교환의 매개인가 투기 자산인가?'라는 논문을 발표했다. 

홍 교수는 당시 논문에서 '비트코인의 거래 행태 데이터를 살펴보니 화폐보다는 자산에 가깝다'고 결론내렸다. 그는 인터뷰에서 "비트코인 자체의 성격보다 거래 행태를 보면 '하이 리스크 하이 리턴'의 매우 투기성 짙은 자산이라는 걸 알 수 있다"고 말했다. 금융 관점에서 암호화폐에 대한 연구를 꾸준히 해온 홍 교수는 최근엔 비트코인이 안전자산(자산피난처)인지에 대한 논문을 쓰고 있다. 아래는 그의 연구 성과 가운데 일부 비트코인 관련 자료들이다. 

Hong, K., Lee, A. and D., Baur, 2018, "Bitcoin: Media of Exchange or Speculative Assets?", Journal of International Financial Markets, Institutions & Money, Volume 54, May 2018, Pages 177-189

Hong, K, Park, K. and J. Yu, 2018 "Crowding out in a Dual Currency Regime? Digital versus Fiat Currency", Emerging Markets Finance and Trade, Vol. 54, Issue 11, pp. 2495-2515

Hong, K., 2017, "Bitcoin as an Alternative Investment Vehicle", Information Technology & Management, Vol. 18, Issue 4, pp. 265-275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으로 보내주세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