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상 첫 ‘0%대 금리’…한은, 기준금리 0.75%로 인하
임시 금통위 열어 0.5%p 내려…사상 첫 0%대 금리시대 맞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광덕 한겨레 선임기자
한광덕 한겨레 선임기자 2020년 3월16일 17:47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출처=한겨레 자료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출처=한겨레 자료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사상 최저인 연 0.75%로 인하했다. 사상 첫 0%대 금리 시대가 현실로 나타난 것이다.

한은은 16일 오후 임시 금융통화위원회를 열어 기준금리를 현행 연 1.25%에서 0.50%포인트 내렸다. 앞서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연준)가 15일(현지시각) 다시 긴급 통화정책회의를 열어 정책금리를 제로수준인 0~0.25%로 인하하는 등 세계 각국이 통화완화 행렬 나선 가운데 한은도 뒤늦게 동참한 것이다.

한은이 과거에 임시 금통위를 열고 금리를 내린 것은 ‘9·11 테러’ 직후인 2001년 9월(0.50%포인트 인하)과 금융위기 때인 2008년 10월(0.75%포인트 인하) 두 차례뿐이었다. 이날 금통위 결정 후 오후 6시께 이 총재의 기자간담회가 진행된다.

한광덕 선임기자 kdhan@hani.co.kr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으로 보내주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