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2 아침브리핑: 비트코인 강세 약화, ETC 행동계획, INX 기업공개 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aniel Kuhn
Daniel Kuhn 2020년 8월22일 12:30
출처=언스플래시
출처=언스플래시

 

주요 소식

INX 기업공개

INX가 이르면 오는 24일에 역사적인 기업공개(IPO)를 진행할 예정이다. 암호화폐와 증권형 토큰 거래소인 INX는 2018년 1월 기업공개 계획을 암시했고, 이를 통해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규제를 준수하면서 개미 투자자도 참여할 수 있는 최초의 증권형 토큰 공개를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INX는 개당 가격이 0.9달러인 토큰 1억3천만개를 발행해 총 1억1700만달러를 조달할 예정이다. 이러한 토큰은 회사의 거래소에서 사용할 수 있고, 토큰을 보유한 투자자들은 수익을 공유할 권리를 갖게 된다.

 

자동완성?

스위스의 암호화폐 회사 3곳이 자금세탁방지 기준을 충족하는 최초의 자동화 비트코인 거래를 완료했다. 스위스 추크에 있는 크립토 파이낸스 AG(Crypto Finance AG)와 21 애널리틱스(21 Analytics), 그리고 제네바에 있는 몽펠레린(Mt Pelerin)은 지난 21일 자금이동규칙 프로토콜을 이용한 새로운 거래를 실시간으로 시연하는 과정에서 21 스위스프랑(약 27500원)어치 비트코인을 성공적으로 송금했다고 발표했다. 자금이동규칙 프로토콜은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FATF)의 자금이동규칙에 의해 규정된 기준을 자동으로 준수할 수 있도록 해준다. 지금까지는 암호화폐 거래소 등 가상자산 사업자(VASPs)가 자금이동규칙을 일일이 준수해야 했다.

 

ETC 보안 대책

51% 공격을 연속으로 받은 ETC 랩스(ETC Labs)가 이더리움클래식(Ethereum Classic) 블록체인을 보호하기 위한 행동계획을 마련했다. ETC 랩스는 단기적으로 체인의 급락하는 해시레이트를 안정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네트워크 감시를 강화하고, 거래소들과 긴밀히 협력하고, 완결성 중재 시스템을 사용할 예정이다. 장기적으로는 ETC의 작업증명 채굴 알고리듬을 변경하고, 재무 시스템을 도입하며, 51% 공격 저항 기능을 추가하기로 했다.

 

트론, 43억달러어치 USDT 보유량의 23% 이더리움에 빼앗겨

스테이블코인 테더(USDT) 발행사 테더(Tether)가 지난 20일 오전 이루어진 체인 스왑에서 10억개의 USDT를 트론(Tron) 블록체인에서 이더리움 블록체인으로 이전했다. 테더는 트위터를 통해 ‘제3자’와의 협업으로 진행될 이번 스왑으로 트론의 USDT 보유량의 23%에 해당하는 토큰이 이더리움으로 옮겨진다고 밝혔다. 또한, 토큰 이동 전에 이미 130억달러의 총 발행 USDT 중 절반가량을 보유하고 있었던 이더리움 블록체인의 보유고도 증가했다. 탈중앙 금융 프로젝트의 구심점인 이더리움은 그만큼 USDT에도 매력적일 수밖에 없다.

 

사법 기관이 개발하는 블록체인

태국의 최대 사법 기관이 사법 정보를 전부 온라인으로 옮겨주는 블록체인 저장 네트워크를 개발하고 있다. 이 네트워크는 2021년 태국 사법재판소에서 출시될 예정이다. 이러한 국가적 디지털화 캠페인을 진행 중인 가운데, 태국 법원의 91%를 감독하는 사법재판소 사무국은 지난 20일 블록체인 네트워크를 “적극적으로 개발하고 있다”고 말했다. 새로 밝혀진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관한 자세한 정보는 제공되지 않았으며, 기사 발행 시점에 태국의 네트워크 구축에 대한 민간 부문의 참여 여부는 알려지지 않았다.

 

간추린 뉴스

  • 쿠바에서는 현지 유튜브 인플루언서가 설명한 비트코인 거래법이 인기를 끌고 있다.
  • 이더리움 기반 매드네트워크(MadNetwork)가 광고 기술을 혁신하는 법을 꾀하고 있다.
  • 존 맥아피가 프라이버시를 우선시하는 자신의 암호화폐 프로젝트에서 손을 뗐다.
  • 대런 소토(민주당, 플로리다) 하원의원이 아직 의회가 탈중앙금융(DeFi, 디파이)을 잘 이해하지 못하고 있다면서도 이에 관한 규제 법안을 발의했다.
  • 별난 비트코인 탈중앙화 암호화폐 시장이 자본주의의 새로운 무대가 될 수 있다.

 

방향을 잃은 비트코인

필리(Filí)로 불리던 고대 아일랜드의 시인들처럼, 프로그래머들도 그들이 하는 일을 통해 현실을 바꿀 수 있다. 코딩이라는 작업은 아이디어와 생각을 물리적인 현실로 끌어낼 수 있는 일종의 마법과도 같다. 관념을 정치와 사회의 영역으로 연결해주는 통로 역할을 한다.

그러나 기술을 그저 아이디어의 산물만으로 보면 오산이다. 기술은 신념 체계의 형성에 적극적으로 가담하며, 기술이 적용되는 세상의 모습을 바꿔 놓는다.

프로그래머들도 이 사실을 알고 있다. 이용자의 행동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소프트웨어를 신념 소프트웨어(opinionated software)라 부른다. 기업의 편익을 위해 이용자를 속이는 코딩 방식은 다크패턴(dark pattern)으로 알려져 있다.

소프트웨어가 의도치 않은 결과를 불러오는 경우가 있다. 통제되지 않은 공간에서 소프트웨어는 예측 불가능하고 혼란스러운 방법으로 이념을 전파한다. 이는 불가피한 역효과를 가져오며, 혁신은 정치적 차이를 불문하고 인간 사회를 관통하며 흐른다.

기술이 신념 체계의 형성에 주는 영향과 신념 체계가 기술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생각은 내가 어른이 된 이후 줄곧 나를 괴롭혀 왔다.

이는 악몽으로 이어지기도 했다. 기술의 본질에 대한 어두운 결론을 갖게 했고, 기계가 인간사회를 장악하거나 미래 전쟁의 끔찍한 모습들을 예견하기도 했다.

한편으로는 새로운 꿈을 꿀 수도 있었다. 인간에게는 기술의 모습을 결정짓는 신념 체계를 바꿀 수 있는 힘이 있다. 이를 통해 제멋대로 나아가고 있는 기술 혁신의 고삐를 잡고 인류의 운명을 바꿀 수 있다.

암호화폐가 앞장서 그 길을 안내할 때다.

 

시장 동향

비트코인 콜옵션 매물 증가 

20일 비트코인 옵션의 미결제약정 규모가 21억달러까지 상승해 사상 최고 수준에 근접했다. 지난 나흘간 시장 강세를 점치는 콜옵션 대비 약세를 전망하는 풋옵션 약정의 수는 -10.3%에서 -3%까지 올랐다. 이는 투자자들이 콜옵션 물량을 대부분 시장에 내놨기 때문으로 추정된다. 비트코인 시장에 대한 강세 전망이 약해지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현상으로, 코인데스크의 옴카르 고드볼은 투자자들이 앞으로 비트코인 시세가 동결되거나 하락할 것을 예상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기술 관련 소식

웜보 지원

라이트닝 랩스(Lightening Labs)의 라이트닝 네트워크 데몬(LND)이 웜보 채널(Wumbo Channel)을 지원한다. 웜보 채널은 미국 애니메이션 스펀지밥에서 유래된 이름을 딴 결제 네트워크다. 기존에는 하나의 라이트닝 채널에 보관할 수 있는 비트코인 개수가 0.16개, 단일 결제 규모 한도도 0.04개로 정해져 있었는데, 웜보 채널에선 이 한도를 없앴다. 이러한 한도는 실험적 성격이 있는 라이트닝 네트워크에서 대규모 손실이 발생하는 일을 방지하기 위해 설정됐다. 올해 어셍크(ACINQ)의 에클레어(Éclair)와 블록스트림(Blockstream)의 c-라이트닝(c-lightning)도 웜보 채널의 한 형태를 지원하기 시작했다.

 

심카드 범죄

아직 잘 알려지지 않은 형태의 심카드를 이용한 범죄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사이버안보 기관 조쿄(Zokyo)의 하르테즈 사니는 “백색 심카드를 이용하면 가짜로 전화를 걸기가 아주 쉽다”고 설명하면서 이는 사실상 모든 곳에서 불법 행위로 간주된다고 강조했다. 해당 심카드는 발신자 번호 위조와 암호화가 가능하며, 이용자의 목소리를 변환하거나 덮어씌우기도 한다. 이런 심카드는 범죄자들이 선호하는 범죄 도구로 쓰이고 있다. 지난달 트위터에서 벌어진 사회공학적 해킹 공격과 같은 범죄에서도 유용하게 이용될 수 있다.

· This story originally appeared on CoinDesk, the global leader in blockchain news and publisher of the Bitcoin Price Index. view BPI.
· Translated by NewsPeppermint.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으로 보내주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