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팔, 비트고 인수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근모 기자
박근모 기자 2020년 10월23일 09:22
출처=페이팔 홈페이지
출처=페이팔 홈페이지

 

비트코인 매매 서비스를 준비 중인 페이팔이 암호화폐 수탁업체 비트고(Bitgo) 인수를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23일 블룸버그에 따르면, 페이팔은 비트코인 등 암호화폐를 안전하게 보관하고 관리할 수 있는 기업을 인수하기 위해서 협상 중이다. 블룸버그는 "페이팔이 비트고와 인수 협상을 진행 중이지만, 협상이 깨지면 페이팔은 또 다른 암호화폐 관련 업체 인수를 추진할 것"이라고 전했다.

2013년 미국 캘리포니아 팔로알토에서 문을 연 비트고는 최초로 미국에서 암호화폐 수탁 자격을 받은 기업이다. 전세계 비트코인 거래의 15%를 비트고가 처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공개된 바에 따르면, 비트고는 현재 100여개 코인을 지원하며, 20억달러 이상의 암호화폐를 보관 중이다. 자본시장조사기관 피치북(PitchBook)에 따르면, 비트고의 기업가치는 지난 2018년 기준 1억7000만달러 수준이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으로 보내주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