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팔, 암호화폐 수탁업체 '커브' 인수 확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지현
함지현 2021년 3월9일 10:06
출처=플리커
출처=플리커

페이팔이 암호화폐 수탁업체 커브(Curv) 인수를 확정했다.

페이팔은 8일(현지시간) 올해 3분기 전에 커브 인수를 완료할 것으로 발표했다. 다만 인수가는 공개하지 않았다.

이스라엘 매체 칼칼리스트(Calcalist)와 미국 CNBC는 커브 인수가격이 2억~3억달러에 달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호세 페르난데스 다 폰테 페이팔 암호화폐·블록체인 총괄 부사장은 "보다 포괄적인 금융 시스템을 위한 우리의 비전을 실현시키기 위해 이번 인수를 추진했다"며 "커브와 인수 논의를 하면서 그들의 기술적 재능과 기업 정신, 지난 몇년간 이룩해온 기술 뒤의 철학에 감명받았다"고 밝혔다.

페이팔은 암호화폐 산업으로 사업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2020년 10월 페이팔은 가맹점에서 암호화폐로 결제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발표했다.

앞서 페이팔은 다른 암호화폐 수탁업체 비트고(Bitgo) 인수를 추진했다. 코인데스크US는 협상 과정에 정통한 관계자를 인용해 페이팔이 인수가로 7억5000만달러를 제안했으나 결국 중단됐다고 보도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