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갖고 계세요?" 통계청, 올해부터 가계조사 때 이렇게 묻는다
정부, 가계 가상자산 보유 규모 공식적으로 첫 파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지성
전지성 2022년 1월24일 08:18
출처=통계청 홈페이지
출처=통계청 홈페이지

정부가 올해부터 가계의 BTC(비트코인) 등 가상자산 보유 여부·규모를 공식 조사한다.

통계청은 올해 가계금융복지조사에서 가상자산을 신규 조사 항목에 추가한다고 23일 밝혔다. 조사는 한국은행·금융감독원과 함께 벌인다. 

정부는 이로써 가계의 가상자산 보유 규모를 공식적으로 처음 확인할 수 있게 된다. 이날 가상자산 커뮤티니에선 “가상자산이 제도권으로 편입되는 공식적인 근거가 생긴다”며 관심을 나타냈다.

통계청은 이 조사에서 응답자가 "가상자산을 보유하고 있다"고 답하면 3월31일 기준 평가액을 적도록 할 계획이다. 조사 대상은 “거래소를 통해 거래되는 가상자산”이다.

가계금융복지조사는 가계 자산과 소득, 지출을 파악하기 위해 매년 3월31일 기준 2만여 표본 가구를 대상으로 진행한다.

정부는 애초 올해 1월1일 가상자산 양도차익 과세를 위해 이 조사를 계획했다. 그러나 지난해 국회가 2023년 1월1일로 과세 시기를 1년 미뤘다.

통계청은 그러나 가상자산 데이터 확보를 위해 조사는 예정대로 진행하기로 했다. 

통계청은 가상자산을 저축·주식·채권 같은 금융자산과 부동산·자동차 등 실물자산 중 어느 쪽에 포함할지는 아직 결정하지 않았다. 그래서 통계 공표 시기도 정하지 않았다.

통계청 관계자는 "일단 올해 조사를 시작해 데이터를 쌓아가면서 가상자산을 어느 쪽에 포함하는 것이 좋겠다는 국제적 합의가 이뤄지면 (그 범주에) 포함해서 통계를 공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9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2022-01-25 15:05:54
공안이 집집마다 돌면서 녹일 쇠부치 조사하는거도 아니고 무섭다. 그리고 진보라는 말 쓰지 않았으면 느 따위들.
혈세 달달이 통장에 꽂히니 아주 달달하재, 미래를 위한 빅픽쳐 아니면 머리통 몇 번 조아리면 된단 마인드.
중앙화된 탈중앙화.

쉴드 2022-01-24 14:59:59
아니 왜들 그러셔 거래소에 트래블룰이고 화이트리스트고 하는데 굳이 물어봐? 인터넷 안되냐?

블루스 2022-01-24 14:25:50
음~ 가상자산이 좀 더 제도권 안으로 들어올 수 있겠네요

황 보라 2022-01-24 13:00:56
국제적합의.... 음... 맨날 기다림

피드백 2022-01-24 12:21:14
석기시대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