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코인, 3분기 발행된다.."연내 거래소 상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범수
박범수 2022년 3월28일 14:39
출처=SK스퀘어 제공
출처=SK스퀘어 제공

SK그룹의 투자사인 SK스퀘어가 올해 3분기 자체 가상자산(코인)을 발행한다. 

업계에 따르면, SK스퀘어 자회사 SK플래닛의 이한상 대표이사는 "SK의 자체 가상자산을 3분기에 발행하는 걸 목표로 하고 있다"고 28일 SK스퀘어 제1기 주주총회에서 밝혔다.

이 대표는 또 "SK 자체 가상자산의 백서는 2분기 발표를 목표로 하고 있고 연내 거래소 상장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SK스퀘어가 발행할 예정인 가상자산은 SK텔레콤의 메타버스, SK플래닛의 멤버십·포인트 서비스를 비롯한 SK스퀘어 관계사의 실물 자산과 연계될 계획이다.

SK 코인은 특히 SK텔레콤의 메타버스 플랫폼 이프랜드(Ifland)와 연계돼 사용될 것으로 보인다.

한 업계 관계자는 "SK스퀘어는 코인 발행에만 초점이 있는게 아니라 서비스를 통해 가상 경제와 연동하는 게 목표다. 유영상 SK텔레콤 대표가 이프랜드의 가상 결제 시스템을 만든다고 발표를 했듯이 이프랜드와의 연동도 얼개를 잡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SK스퀘어 측이) 메타버스에서 이런 (코인 위주의) 경제 시스템이 효과적이라고 보고 있는 걸로 알고 있다"고 덧붙였다.

SK스퀘어는 지난해 11월 출범 후 가상자산 거래소 코빗, 디지털 휴먼 제작사 온마인드 등 블록체인을 비롯한 넥스트플랫폼 영역에 과감하게 투자해왔다.

박정호 SK스퀘어 부회장도 이날 주총에서 "성장 잠재력이 높은 블록체인 등에 투자해 SK스퀘어 기업가치 증대의 원년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블루스 2022-03-28 18:04:20
돈이 될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