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썸에 KLAY 맡기면 코인 준다…‘빗썸드롭스’ 오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은지
조은지 2022년 5월9일 17:00
출처=빗썸 제공
출처=빗썸 제공

가상자산 거래소 빗썸이 ‘빗썸드롭스’ 서비스를 9일 출시했다.

‘빗썸드롭스’는 특정 가상자산을 일정기간 예치하면 제3의 가상자산을 보상으로 지급하는 서비스다.

첫 모집 가상자산은 KLAY(클레이)다. 5월12일 오전 10시부터 5월14일 자정까지 3일간 약 100억원에 상당하는 KLAY 1200만개를 선착순 모집한다. 이용자 1인당 최소 100개에서 최대 1만2000개까지 예치할 수 있다.

예치된 KLAY는 5월15일에서 6월13일까지 총 30일 동안 락업된다. 빗썸이 이를 다른 용도로 활용하지 않고 보관만 하다가 6월14일 이용자에게 돌려준다. 

보상으로 지급하는 가상자산은 TAVA(알타바)다. 빗썸은 총 55만개를 예치 기간 동안 4차례 분할해서 지급할 예정이다. 원화로 환산하면 약 2억2000만원 규모다. 이번에 보상으로 지급하는 TAVA는 빗썸이 마케팅을 위해 확보한 물량이다.

TAVA는 메타버스-대체불가능토큰(NFT) 패션 서비스 기업 알타바에서 발행하는 가상자산이다.

빗썸 관계자는 “빗썸드롭스에 락업된 가상자산을 활용하지 않는 만큼, 수익 창출보다는 신규 회원 유치 효과를 노리고 이번 서비스를 출시했다”며 “KLAY/TAVA 상품으로 처음 선보였으며, 향후 상품을 확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빗썸드롭스는 빗썸이 직접 운영한다는 점에서 기존의 예치 서비스와는 다르다. 빗썸은 지난해까지 업파이, 블록워터, 오토드래곤 등을 통해 BTC(비트코인), ETH(이더리움) 등의 예치 서비스를 중개해왔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태양의 기사 2022-05-10 11:15:27
흠... 업비트 돈 버는 걸 보고 배 아팠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