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메타월드'에 전략적 투자..."메타버스 사업 진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범수
박범수 2022년 8월9일 13:00
컴투스. 출처=컴투스 제공
컴투스. 출처=컴투스 제공

컴투스는 "메타버스 플랫폼 기업 메타월드 엔터테인먼트에 전략적 투자를 실시했다"고 9일 밝혔다. 투자 규모는 비공개다.

메타월드는 모바일 게임 ‘터미네이터: 다크페이트’로 알려진 파이어플라이게임즈의 마이클 장 최고경영자(CEO)가 설립한 기업으로 엔터테인먼트 분야에 특화된 메타버스 플랫폼 구축을 목표로 한다.

이번 투자에는 컴투스 관계사인 벤처 투자사 크릿벤처스와 샌드박스도 시드 투자사로 참여했다. 컴투스 관계자는 "이번 투자 규모는 향후 3분기 사업보고서에서 공개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컴투스는 지난 4월 출범한 메타버스 전문 합작법인 컴투버스를 필두로 메타버스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컴투스 관계자는 "컴투스는 글로벌 메타버스 기업에 계속 투자하고 있다"며 "파트너십 생태계를 만들어서 컴투버스와 시너지를 창출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규창 컴투스USA 대표는 “향후 웹3 산업은 플랫폼 내 구축된 콘텐츠와 이용 경험에 더욱 초점이 맞춰질 것”이라며 “메타월드는 강력한 비전을 가지고 있고 이를 확장하고 실행하기 위해 파트너들과 협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왼쪽이 컴투스, 오른쪽이 메타월드 로고. 출처=컴투스 제공
왼쪽이 컴투스, 오른쪽이 메타월드 로고. 출처=컴투스 제공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