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분증명(PoS) 이더리움 검증인 첫 블록 보상 '45ETH'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지현
함지현 2022년 9월16일 09:00
출처=이더리움 웹사이트 캡처
출처=이더리움 웹사이트 캡처

이더리움 '더머지' 업그레이드가 성공적으로 완료되면서 첫 검증인(밸리데이터)이 1억원이 넘는 ETH를 그 보상으로 받았다.

15일 이더스캔에 따르면, 더머지 업그레이드가 활성화되면서 1553만7394번 블록이 지분증명(PoS)으로 전환된 이더리움의 첫 블록이 됐다.

'0xee…4c8'이라는 주소의 지갑이 17초만에 해당 블록을 생성했으며, 그 대가로 45.03 ETH(15일 오후 4시52분 기준 약 1억350만원)를 받았다. 

첫 번째 PoS 블록을 두고 재밌는 이벤트도 이뤄졌다. 해시키 캐피털(HashKey Capital)은 첫 번째 PoS 이더리움 블록에 '해시키 캐피털: 블록체인 혁신의 차세대 흐름에 불을 켜다'라는 문구를 남겼다. 한 이용자는 1553만7394번 블록에서 거래 수수료로 2.2 ETH(약 506만원)를 내고 더머지 대체불가능토큰(NFT)을 발행하기도 했다. 


더머지는 이더리움 합의 알고리듬을 작업증명(PoW)에서 PoS로 전환하는 업그레이드로, 한국 시간으로 15일 오후 3시 42분경 완료됐다. 이더리움 창시자 비탈릭 부테린은 머지 완료 시점을 20분 앞두고 트위터에서 "더머지로 인해 전 세계 전기 소모량이 0.2%가량 감소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마지막 PoW 이더리움(1553만7393번째 블록)은 F2pool이 6초만에 채굴했으며, 보상으로 0.000000000089974287ETH(약 0.000207원)를 받았다. 사실상 제대로 된 마지막 PoW 보상을 받은 채굴자는 이더마인으로, 1553만7392번째 블록을 생성한 데 따른 보상으로 약 4.28ETH(약 984만원)를 가져갔다.

출처=이더스캔 캡처
출처=이더스캔 캡처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