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대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 압수수색

등록 : 2018년 5월 11일 17:02 | 수정 : 2018년 5월 11일 19:06

업비트, 암호화폐, 가상화폐, 거래소

이미지 출처: 업비트

검찰이 국내 최대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를 압수수색했다.

서울남부지검 금융조사2부(부장검사 정대정)는 10일과 11일 양일에 걸쳐 서울시 강남구 업비트 본사를 압수수색했다.

업비트는 실제 암호화폐를 보유하고 있지 않으면서도 업비트를 이용 중인 투자자들에게 암호화폐를 보유하고 있는 것처럼 속인 혐의(사기)를 받고 있다.

남부지검 측은 “압수수색을 통해 하드디스크와 회계장부 등을 확보했다. 분석에는 수일이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업비트는 이날 저녁 보도자료를 통해 “현재 검찰 조사를 받고 있으며, 이에 성실히 임하고 있다. 현재 모든 거래와 입출금 등 업비트 서비스는 정상적으로 운영되고 있다”며 “고객의 자산은 안전하게 계좌에 보관돼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