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 선택

가이드

리스크 (LSK)

리스크는 리스크 플랫폼에서 사용되는 암호화폐다. 리스크 플랫폼은 이더리움의 분산화된 애플리케이션(DAPP)과 유사한 블록체인 앱을 개발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이더리움과 마찬가지로 리스크에서 블록체인 앱들은 스마트컨트랙트, 클라우드 저장공간, 컴퓨팅 노드와 같은 시스템을 모두 사용해 개발할 수 있다. 하지만 리스크는 사이드체인위에 블록체인 앱을 올려두고 쓴다는 점에서 메인체인을 이용하는 이더리움과 차이가 있다.

리스크는 DPoS(Delegated PoS)를 합의 메커니즘으로 사용한다. DPoS는 블록을 발행할 수 있는 권리가 PoS처럼 지분을 가진 모든 사람에게 적용되는 게 아니라, 투표를 통해 선출된 특정 101명의 사람에게만 적용되는 것이다. 대표자를 선출하는 투표에서는 PoS처럼 자원의 양이 많을수록 투표의 영향력이 커진다. DPoS는 보유한 자원을 기준으로 결정되는 PoS PoW의 중앙집권화 문제를 완화하기 위해 비트쉐어 팀에 의해 고안되었다.

리스크는 DPoS 시스템의 대표자들은 블록처리의 수수료 이외에도 forging이라는 이름으로 불리는 블록 보상을 제공한다. 보상량은 5 리스크를 시작으로 약 1년 마다(3,000,000블록)마다 1 리스크씩 감소하며, 5년 후부터는 블록당 보상이 1 리스크로 고정된다. 이 보상을 통해 리스크는 꾸준히 추가로 발행될 것이며, 이는 리스크가 인플레이션 통화라는 것을 의미한다.

이더리움처럼 하나의 메인 체인 위에 여러 DAPP의 데이터를 다 올리는 대신, 리스크는 앱별로 별도의 커스터마이징할 수 있는 사이드체인을 만들어 관리한다. 이런 방식으로 플랫폼의 스케일링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

*자료제공: 업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