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치랩스 "클레이튼 수수료 대신 내 드립니다"
헤네시스 월렛 API 이용사의 클레이튼 수수료 1년간 대납
"높아진 이더리움 수수료 부담 덜어줄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인선 기자
정인선 기자 2020년 11월11일 09:41
출처=해치랩스
출처=해치랩스

블록체인 기술 기업 해치랩스가 자사의 디지털자산 지갑 API 헤네시스 월렛 이용 기업의 클레이튼 수수료를 1년간 대신 납부한다고 11일 밝혔다. 이에 탈중앙화 애플리케이션(DApp) 개발사와 거래소 등은 1년간 클레이튼 메인넷을 무료로 사용할 수 있게 됐다.

해치랩스는 이번 조치가 이더리움 네트워크 수수료 증가로 어려움을 겪은 기업들에 도움이 될 거라고 내다봤다. 해치랩스 관계자는 “이더리움 가스비가 증가하면서 이더리움 기반의 기존 서비스를 클레이튼으로 전환하려는 기업들의 문의가 3배 가까이 증가했다”고 말했다.

헤네시스 월렛은 이더리움과 클레이튼 지갑을 모두 지원한다. 이에 기업들은 이더리움 기반 ERC20 토큰은 유지하되, 클레이튼을 활용해 수수료 없이 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다는 게 해치랩스 설명이다. 

해치랩스는 클레이튼 개발사 그라운드X와의 협업을 통해 기업들에 수수료 면제 혜택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헤네시스 월렛은 다중 서명(Multi-sig) 기술을 활용한 지갑으로, 웹 대시보드와 출금 한도 설정, 출금 주소 및 IP 화이트리스팅 등 기능을 제공한다. 해치랩스에 따르면 현재 직토, 비트베리, 해시드, 하이블럭스, 한국디지털거래소 등 기업이 해네시스 월렛을 이용하고 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으로 보내주세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