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라운드X, '클립'에서 주식 미발행 확인서 NFT로 발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지현
함지현 2021년 2월17일 16:27
쿼타북 디지털카드 이미지. 출처=그라운드X 제공.
쿼타북 디지털카드 이미지. 출처=그라운드X 제공.

그라운드X(대표 한재선)가 암호화폐 지갑 '클립(Klip)'에서 주식 미발행 확인서를 대체불가능토큰(NFT) 형태로 발급한다고 17일 밝혔다. 그라운드X는 카카오의 블록체인 기술 계열사다.

쿼타북의 주식 미발행 확인서를 NFT 기반 디지털 카드로 제공한다. 기존 주식 미발행 확인서 내용 변동으로 유효하지 않게 되는 경우 카카오톡 내 클립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소유권도 즉시 증명할 수 있다. 

디지털 카드는 퍼블릭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Klaytn)'에 영구 저장된다. 쿼타북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NFT 기반 디지털 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그라운드X는 NFT 발급을 기념해 소정의 KLAY(클레이)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하고 있다.

한재선 그라운드X 대표는 "클립에서 비상장 주식의 활용 범위를 점차 확장하겠다"라며 "다양한 산업의 스타트업 및 회사들과 협력해 증명서, 쿠폰, 티켓 등 더 많은 자산을 클립에 담겠다"고 밝혔다.

한편, 쿼타북은 스타트업과 투자자에게 증권 및 펀드 관리 도구와 주주명부 및 주식 발행 내역, 스톡옵션 부여, 주주총회 소집 자동화 기능을 제공하는 서비스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