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5 아침브리핑: 미국 전 SEC 위원장 "암호화폐 규제 곧 온다"
데이비드 호크니 "NFT는 사기꾼, 범죄자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준혁
임준혁 2021년 4월5일 10:04
출처=Unsplash
출처=Unsplash

주요소식

 

1. 미국 전 SEC 위원장, "새로운 암호화폐 규제 곧 닥쳐올 것"

제이 클레이튼 전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위원장이 암호화폐에 대한 새로운 규제가 곧 닥칠 것이라고 말했다. 클레이튼은 1일 CNBC과의 인터뷰에서 “디지털 자산의 운명은 결국 국내, 국제 규제가 어떻게 정해지느냐에 따라 달라지는데 새로운 규제가 곧 직접, 간접적으로 닥쳐올 거라고 본다”고 말했다. 클레이튼은 “민간인으로서 말한다”고 강조했다. 

 

2. 미국 금융범죄단속국, 임시 국장에 전 체이널리시스 CTO

미국 재무부 산하 금융범죄단속국(핀센, FinCEN)이 임시 국장으로 전직 체이널리시스 임원을 지명했다.

2일 FinCEN은 케네스 A. 블랑코 국장의 사임에 따라 마이클 모지에(Michael Mosier)가 11일부터 권한을 대행한다고 발표했다.

모지에는 최근 재무부 차관의 자문역을 맡고 있으며, 이전에는 FinCEN 부국장 겸 최초의 디지털 혁신 책임자를 역임했다.


3. 데이비드 호크니 "NFT는 사기꾼과 범죄자를 위한 것"

세계적인 미술가 데이비드 호크니가 한 미술 평론가의 포드캐스트에서 대체불가능토큰(NFT)이 “사기꾼과 범죄자를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호크니의 ‘예술가의 초상’ 작품이 2018년 9030만달러에 낙찰됐다. 세계에서 가치가 가장 높게 평가되는 미술가가 되었다.

“대체 뭘 소유한다는 말이냐”면서 최근 크리스티스 경매사에서 6930만달러에 낙찰된 디지털 미술가 비플의 NFT 작품 ’매일: 첫 5000일’을 비난했다. 

그는 “작품을 봤는데 대체 뭔지 도저히 알아볼 수가 없다”고 말했다. 


4. 비트코인 채굴자들, 3월 15억 달러 수익

노르웨이의 블록체인 분석 회사인 알카인 리서치(Arcane Research)는 지난 30일 내놓은 보고서에서 2020년 9월 비트코인 채굴자 수입은 3억2900만달러(약 3709억원) 정도였으며, 6개월 사이 수익이 373% 증가했다고 분석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기수 2021-04-05 19:51:10
모르면 시대변화를 공부하세요 자기의 생각이나 관념이 옳다고 고집부리지마시고

cadett 2021-04-05 20:03:47
미국내 암호화폐 시장이 암울할수록 미국경제도 영향을 받는다. 미국에서 거래 안하면 그만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