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 위원장 "암호화폐 거래소 규제, 의회가 해결할 수 있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상혁
박상혁 2021년 5월7일 13:46
게리 겐슬러. 출처=미국 상품선물거래위원회(CFTC) 제공
게리 겐슬러. 출처=미국 상품선물거래위원회(CFTC) 제공

게리 겐슬러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위원장이 6일(미국시간) 열린 하원 금융위원회 청문회에서 "현재 암호화폐 거래소에는 규제기관이 없기 때문에 사기나 시장조작에 대한 보호가 전무하다"며 "내 생각에는 의회가 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고 밝혔다.

게리 겐슬러 위원장은 이날 청문회에서 암호화폐 시장의 규제 명확성을 높이는 방법을 묻는 패트릭 맥헨리 미국 공화당 하원의원에게 이같이 답했다.

그는 "2조달러에 달하는 암호화폐 시장은 투자자 보호 조치로 더 큰 이익을 낼 수 있는 곳"이라며 "(그럼에도) 암호화폐 거래소에 대한 규제 프레임워크는 전무한 상태"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의회가 이 문제(규제 명확성)를 해결할 수 있을 것"이라며 "현재 암호화폐 거래소들은 SEC나 CFTC의 규제를 받지 않고 있기 때문에 (의회가 나선다면) 더 큰 신뢰를 (투자자들에게) 줄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미국뿐만 아니라 각국에서 암호화폐 규제를 위한 논의가 이루어지고 있다. 한국에선 이용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7일 가상자산업법을 발의했고, 정무위원회 여당 간사인 김병욱 더불어민주당 의원도 관련법 발의를 준비 중이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