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럭시폰에서 레저 등 하드월릿 암호화폐 관리 가능
현재 레저 나노S, 레저 나노X 등 2종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근모 기자
박근모 기자 2021년 5월14일 11:10
출처=삼성전자
출처=삼성전자

삼성전자의 갤럭시 스마트폰에서 레저(Ledger) 등 하드월릿(Hard wallet)에 보관 중인 암호화폐를 손쉽게 관리할 수 있게 됐다.

삼성전자는 13일 보도자료를 통해 갤럭시(Galaxy) 스마트폰의 블록체인 지갑인 '삼성 블록체인 월릿(Samsung Blockchain Wallet)'에서 외부 하드월릿을 연결해 관리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현재 갤럭시에서 레저 나노S(Ledger Nano S), 레저 나노X(Ledger Nano X) 등 2기종의 하드월릿을 지원한다. 현재는 2기종의 하드월릿을 지원하지만, 삼성전자는 블록체인 월릿에서 지원하는 하드월릿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갤럭시에서 하드월릿을 사용하는 방법은 간단하다.

  1. '삼성 블록체인 월릿'을 실행한다. 
  2. 오른쪽 상단의 메뉴를 클릭해 '하드웨어 지갑 추가'를 선택한다.
  3. 갤럭시와 하드월릿을 USB로 연결하고, PIN(Personal Identification Number)을 입력한다.

위 작업을 마치면 삼성 블록체인 월릿에 하드월릿이 등록되고, 하드월릿에 보관된 암호화폐 손쉽게 주고받을 수 있다.

삼성 블록체인 월릿은 지난 2019년 삼성전자의 갤럭시 S10 기종에 처음 탑재됐다. 현재 삼성 블록체인 월릿은 비트코인, 이더리움, 트론을 비롯해 약 68종의 암호화폐를 지원한다. 이 밖에도 이더리움과 트론의 다양한 댑(탈중앙화 애플리케이션, dapp)을 갤럭시 스마트폰에서 실행할 수 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