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라나, 1억달러 규모 투자 펀드 조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상혁
박상혁 2021년 5월20일 12:02
출처: 솔라나
출처: 솔라나

블록체인 플랫폼 솔라나가 1억 달러 규모의 전략적 투자 펀드를 공동 조성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펀드에는 후오비 거래소, 게이트랩스, NGC벤처스, 해시키, 매스가 참여했다. 5개사는 각 2000만달러를 투입해 총 1억달러의 자금을 마련했다.

솔라나에 따르면 공동 펀드에서 후오비 거래소는 솔라나의 개발 인프라 관련 기업에 집중 투자할 계획이다. 암호화폐 거래소 게이트아이오의 계열회사 게이트랩스는 초기 스타트업이 아시아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암호화폐 벤처 투자 펀드인 NGC 벤처스는 제품 개발, 인력 채용, 재무 관리 등에 대한 멘토링을 제공할 전망이다. 디지털 자산 관리 그룹 해시키는 기관과 일반 사용자를 위한 서비스에 투자한다는 방침이다. 마지막으로 지갑 서비스 업체인 매스는 스타트업의 글로벌 투자 지원에 나선다.

지난 19일부터 진행된 솔라나 해커톤 ‘솔라나 시즌’을 통해 출범할 프로젝트들의 개발과 초기 지원에도 해당 펀드의 자금이 사용될 예정이다.

솔라나 재단 대표 아나톨리 야코벤코는 "이번 펀드는 솔라나 생태계 발전과 초기 프로젝트 지원에 사용될 것"이라며 "앞으로 솔라나 블록체인을 활용한 다양한 서비스들이 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