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센서스 2021] 레이 달리오 "비트코인 보유하고 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지현
함지현 2021년 5월24일 23:38
레이 달리오. 출처=Web Summit/flickr
레이 달리오. 출처=Web Summit/flickr

세계 최대 헤지펀드인 브릿지워터 어소시에이츠의 설립자 레이 달리오가 비트코인을 보유한 사실을 공개했다.

레이 달리오는 24일(미국시간) 코인데스크US가 주최하는 '컨센서스(Consensus) 2021'에 기조 연설자로 참여해 "비트코인을 보유하고 있다"고 말했다.

레이 달리오는 지난해 12월까지만 해도 비트코인 비관론 진영에 서있었다. 그는 "비트코인은 변동성이 너무 커서 부의 저장 수단으로 적합하지 않다"고 비판했다.

그러나 올해 1월 "비트코인이 금을 대체하는 투자 수단이 될 수 있으니 투자자들은 암호화폐를 일부 보유해야 한다"며 일부 긍정론으로 방향을 선회했다.

그는 이번 컨센서스에서 마이클 케이시 코인데스크US 최고콘텐츠책임자와 한 시간 동안 나눈 대화에서 "인플레이션 대비 차원에서 개인적으로 채권보다 비트코인을 갖고 싶다"고 언급했다. 

그럼에도 레이 달리오는 각국 정부가 비트코인이 주요 통화로 자리매김할 것을 두려워해 비트코인 보유자들을 단속할 수 있다는 우려를 덧붙이며 "비트코인의 가장 큰 위험성은 바로 (비트코인의) 성공 그 자체"라고 강조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상규 2021-05-25 06:03:50
비트코인 10만.달러 가즈아

특급 2021-05-25 09:40:23
와 ㅋㅋㅋ 지가 사고나서 빠지니까 속상해서 연설이라도 한거냐 ㅋㅋㅋㅋㅋ

장이룸 2021-05-25 08:48:32
맨날 부정하고 욕해도 다 갖고 있구만
그러면서 하지마라고
저것도 쓰레기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