좀비 드라마 워킹데드 캐릭터, 더샌드박스 NFT로 만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인선
정인선 2021년 7월9일 18:00
좀비 드라마 워킹데드를 만든 미국 드라마 제작사 스카이바운드 엔터테인먼트가 NFT 게임 더샌드박스 생태계에 합류했다. 출처=더샌드박스
좀비 드라마 워킹데드를 만든 미국 드라마 제작사 스카이바운드 엔터테인먼트가 NFT 게임 더샌드박스 생태계에 합류했다. 출처=더샌드박스

좀비 드라마 '워킹데드' 속 인물을 블록체인 게임 더샌드박스의 NFT(대체불가능토큰) 캐릭터로 만나볼 수 있게 될 전망이다.

더샌드박스는 워킹데드를 만든 미국 드라마 제작사 스카이바운드엔터테인먼트가 더샌드박스 메타버스(가상세게) 생태계에 합류하기로 했다고 9일 밝혔다. 

더샌드박스에 따르면 스카이바운드는 더샌드박스 게임 내 가상 공간인 랜드(LAND)를 인수하고, 워킹데드 테마 메타버스를 구축할 예정이다. 더샌드박스 게임 이용자들은 워킹데드 캐릭터와 아이템, 지형을 체험할 수 있다.

'블록체인판 마인크래프트'를 지향하는 더샌드박스는 게이머가 게임과 아이템을 직접 제작·소유할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NFT 가상 공간인 랜드와 함께 ERC-20 샌드(SAND) 토큰으로 수익을 낼 수 있다. 

댄 머레이 스카이바운드 엔터테인먼드 대표는 "더샌드박스 이용자들이 워킹데드를 테마로 자신만의 게임과 아이템을 자유롭게 개발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