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위, 빗썸·플라이빗·지닥 신고 수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지현
함지현 2021년 11월19일 17:33

금융위원회 금융정보분석원(FIU)가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 빗썸, 플라이빗, 지닥의 신고를 수리했다.

19일 FIU는 웹사이트를 통해 빗썸, 플라이빗, 지닥의 신고가 수리됐다고 공지했다. FIU는 이날 가상자산사업자 심의위원회를 열고 세 거래소를 심사했다.

이로써 실명 입출금 원화 계정을 확보한 4대 거래소 모두가, 코인마켓 사업자로 신고한 거래소 중에는 플라이빗과 지닥 두 곳만이 가상자산사업자(VASP)로 인정받게 됐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