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시황] '열세 살 생일'이었는데 ‥비트코인, 여전히 횡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amanick Dantes
Damanick Dantes 2022년 1월4일 08:48
비트코인 24시간 차트. 출처=코인마켓캡
비트코인 24시간 차트. 출처=코인마켓캡

BTC(비트코인)는 3일(현지시간) 약 4만6000달러에 거래됐다. 지난주엔 약 8% 하락했다. 

어제는 BTC가 처음으로 출시된 지 13주년 되는 날이었다. 하지만 낙관적인 정서는 그리 높지 않았다. 지난 2009년 1월3일 사토시 나카모토는 첫 번째 블록 제네시스 블록을 채굴함으로써 BTC 블록체인의 시작을 알렸다. 

현재 기술 지표를 보면 곧 있을 지원이 단기 매수 활동을 촉진할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장기 모멘텀이 둔화하면 이번 달 가상자산 수익률은 낮거나 부정적일 것으로 예상된다. 

일부 분석가는 BTC의 향후 가격 방향에 대한 단서를 찾고자 각종 블록체인 데이터를 주시하고 있다. 예를 들어 최근 증가한 순 입출금 거래 현황은 지난해 5월 가격 폭락 직전과 유사한 투자자 심리의 약세를 시사한다.

그러나 또 다른 지표는 전반적인 시장 심리를 높일 수 있는 개선 사항을 보여준다. 

BTC 블록체인 해시레이트는 현지 시간으로 지난 2일 밤 작년 중순 이전의 최고치를 넘어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해시레이트는 채굴자가 BTC 네트워크에서 새로운 BTC를 발행하고 새로운 거래를 검증하는 과정에서 필요한 연산처리 능력을 의미한다. 


가격

가상자산(한국시간 4일 오전 6시)

● 비트코인(BTC) : 4만5941달러(약 5480만원) -2.18%
● 이더리움(ETH) : 3701달러(약 441만원) -2.76%

전통시장

● S&P500 지수 : +0.64%
● 금 : 온스당 1801달러(약 214만원), -1.46%
● 10년 만기 미국 국채 금리 : 1.63%


블록체인 거래 감소

아래 차트는 BTC 블록체인의 최근 거래 수 감소를 보여준다.

글래스노드에 따르면, 이전 주기에서는 초기의 폭발적인 활동이 가격 상승을 지원했지만 최근 거래는 의미 있는 모멘텀을 지속하지 못했다. 글래스노드는 “BTC 블록 영역에 대한 수요가 추가로 확장될 때까지 BTC 가격은 큰 움직임 없이 거시적 관점에서 횡보가 예상된다”고 언급했다. 

BTC 거래량. 출처=글래스노드
BTC 거래량. 출처=글래스노드

알트코인 소식

SHIB(시바이누), DAO 베타버전 출시:
DOGE(도지코인)의 라이벌로 회자되는 SHIB가 DAO 베타버전을 출시, 사용자에게 시바스왑 플랫폼에서 가상자산 프로젝트 및 거래 쌍에 대한 더 많은 권한을 제공한다. 첫 번째 단계인 “DAO 1” 기능이 며칠 내로 구현될 예정이다.

컨벡스 파이낸스, 예치금 규모 200억달러 돌파:
디파이(DeFi, 탈중앙화금융) 프로토콜 컨벡스 파이낸스의 예치금 규모가 200억달러를 돌파했다. 최근 사용자가 커브의 기본 토큰을 예치하지 않고도 수수료를 얻을 수 있도록 조치한 결과로 풀이된다. 컨벡스의 기본 토큰 CVX는 오늘 아침 기준 47달러에 거래돼 지난주보다 약 4% 하락했다.

2021년 많은 성과를 낸 알트코인:
지난해 알트코인은 ‘메타버스와 연결된 토큰’ ‘이더리움 대항마’ ‘밈 코인’ 등으로 불리며 가상자산 강세장의 또 다른 한 축을 지배했다. 최고 실적을 낸 알트코인은 무려 162배의 가격 상승을 기록했다. 

This story originally appeared on CoinDesk, the global leader in blockchain news and publisher of the Bitcoin Price Index. view BPI.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으로 보내주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돼리우스 2022-01-04 17:35:23
비코던 알코던 때가 되면 지 알아 오르겠지뭐 .. 호재를 정확하게 짚은자가 장땡..

블루스 2022-01-04 14:39:01
거래소 내 고래들의 매도압력... 하락장의 신호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