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MBX 출시했지만..한국에선 지갑 사용 불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범수
박범수 2022년 3월18일 07:39
출처=넷마블
출처=넷마블

넷마블이 블록체인 생태계 MBX를 정식 출시했다. 'MBX 월렛' 서비스도 시작했는데 서비스에 '돈 버는 게임(P2E)' 요소가 포함돼 한국에서는 이용할 수 없다.

넷마블은 "'MBX 월렛' 서비스를 정식 출시하고 MBX(엠비엑스) 유통을 시작했다"고 17일 밝혔다.

MBX 월렛 이용자는 MBX를 보관하고 게임 내 재화를 게임 토큰으로 교환할 수 있다. MBX 월렛은 MBX와 KLAY(클레이튼) 간 토큰 스왑 기능도 지원한다.

출처=구글 플레이스토어 캡처
출처=구글 플레이스토어 캡처

다만, 현재 MBX 월렛은 한국 플레이스토어에서 이용이 불가능하다. 플레이스토어에는 "거주 국가에서 사용할 수 없는 항목"이라고 적혀 있다.

넷마블 관계자는 "MBX 월렛에는 게임 재화를 토큰으로 바꾸는 P2E 게임 요소가 있어 한국에서는 이용할 수 없다"고 설명했다. 한국에서는 게임 재화를 현금화하는 행위가 금지돼 있기 때문이다.

넷마블은 이날 자체 발행 가상자산인 MBX 유통도 시작했다. 이용자는 17일부터 디파이(DeFi, 탈중앙화금융) 서비스인 클레이스왑에서 토큰 스왑 방식으로 MBX를 거래할 수 있다.

넷마블은 향후 MBX의 거래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MBX 익스플로러'를 출시하고 '모두의 마블:메타월드' 등 블록체인 게임을 선보이며 생태계를 확장할 예정이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