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이널리시스, 가상자산 제재 감시 툴 ‘오라클’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은지
조은지 2022년 3월24일 11:41
출처=체이널리시스
출처=체이널리시스

블록체인 데이터 추적 분석 기업 체이널리시스(chainalysis)가 가상자산 제재 감시 툴인 체이널리시스 오라클을 출시했다고 24일 밝혔다.

체이널리시스 오라클은 어떤 사용자가 제재 대상과 관련된 가상자산 지갑과 거래하는지 쉽게 확인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한다.

가상자산 자금세탁방지(AML)·테러자금조달방지(CFT) 규제 및 국제 제재 정책에 따라, 대부분의 중앙 거래소는 고객거래확인(KYT, Know Your Transaction)과 같은 거래 모니터링 제품을 사용한다.

체이널리시스 오라클과 API(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는 어떤 가상자산 조직과 프로토콜이든 자신의 서비스와 연결하기 전에 해당 주소가 제재 목록에 있는지 신속하게 확인할 수 있는 방법을 제공한다.

그리고 주소가 제재 구역에 속한 것으로 판별되면 거래는 금지된다. 체이널리시스 오라클은 다른 스마트 계약에서 호출해 두 번째 계약을 체결하기 전 지갑을 검증할 수 있는 스마트 계약이다.

체이널리시스 오라클은 무료로 사용 가능하며, 자세한 정보는 체이널리시스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체이널리시스 KYT. 출처=체이널리시스 제공
체이널리시스 KYT. 출처=체이널리시스 제공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Kim Eileen 2022-03-24 15:23:01
고객확인제도와 결합하면 어느정도 규제 작용은 되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