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시드, AI 음성 합성 솔루션 기업 로보에 투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범수
박범수 2022년 4월8일 16:51
출처=해시드
출처=해시드

해시드가 인공지능(AI) 기술로 인공 음성을 만드는 로보(LOVO AI)에 투자했다. 본사는 미국에 있으며 한국 지사도 있다. 

해시드는 “이번 로보 투자는 해시드가 주도했고 PKO 인베스트먼트와 굿워터 캐피탈 등이 참여했다. 투자 규모는 650만달러(약 79억원)”라고 8일 밝혔다.

로보는 이미 AI 음성 기술력을 블록체인 산업에 적용한 경험이 있다. 지난 1월 로보는 8888개의 보이스버스(Voiceverse) 대체불가능토큰(NFT) 컬렉션을 출시했고 이는 10분만에 완판되기도 했다.

로보는 오버워치 성우로 유명한 조니 크루즈, 샬렛 청과 녹음한 100개의 기본 음성을 가지고 8888개의 인공 음성을 만들었다. 녹음에 참여한 성우는 해당 NFT가 판매될 때마다 판매액의 일부를 로열티로 받는다.

해시드는 “음성 NFT는 메타버스 내 ‘지루한 원숭이들의 요트 클럽(BAYC)’ 같은 프로필 NFT와도 결합될 수 있다. 음성 NFT와 프로필 NFT가 결합된다면 독특하고 창의적인 디지털 아바타를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로보는 블록체인 기반 게임과 메타버스 관련 프로젝트와 협업해 음성 NFT 보유자가 가상세계에서 이들의 정체성을 자유롭게 꾸미고 새로운 음성 NFT 컬렉션을 직접 만들 계획이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