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바이낸스, 부산 디지털자산 거래소 설립 위해 맞손
바이낸스, 올해 안 부산에 한국 사무국 개설 예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상혁
박상혁 2022년 8월26일 12:00
왼쪽부터 자오 창펑 바이낸스 대표, 박형준 부산시장. 출처=부산시
왼쪽부터 자오 창펑 바이낸스 대표, 박형준 부산시장. 출처=부산시

부산시가 거래량 기준 세계 최대 가상자산 거래소 바이낸스와 부산 디지털자산 거래소 설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부산시는 바이낸스의 한국시장 진출을 위한 장소 및 행정 지원 등에 협력할 예정이다. 바이낸스는 부산 디지털자산 거래소 설립에 자사의 기술과 인프라를 지원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부산시는 부산 지역 대학들과 연계해 블록체인 특화 교육 개설에 나선다. 이를 위해 바이낸스는 아카데미 온라인 콘텐츠와 바이낸스 인턴쉽 프로그램 등을 제공한다.

부산시는 바이낸스와 블록체인 행사 개최를 통해 글로벌 블록체인 네트워크를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먼저 10월27일부터 3일간 부산 벡스코(BEXCO)에서 열리는 BWB 2022(Blockchain Week in Busan 2022)에 바이낸스는 자사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부산시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이번 협약으로 부산 디지털자산 거래소를 디지털자산 글로벌 통합 플랫폼으로 구축하는데 한 발 더 다가섰다"며 "부산을 명실상부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블록체인 특화도시로 조성하여 지역 경제의 새로운 성장동력을 확보할 것"이라고 말했다. 

자오 창펑 바이낸스 대표는 "부산시의 디지털자산 거래소 설립과 다양한 블록체인 산업 육성 정책에 바이낸스가 적극 협조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바이낸스는 올해 안에 한국 사무국을 부산에 설립할 예정이다. 바이낸스 관계자는 "바이낸스 한국 사무국을 통해 부산이 아시아의 디지털허브로 성장하는 동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meerlot 2022-08-28 07:21:09
부산이 보는 눈이 있어 좋아요

피드백 2022-08-26 14:44:17
믿음보다 돈을 택했네~

블루스 2022-08-26 14:20:00
결국 짱개거래소랑 손잡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