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썸 자회사 로똔다, 50억원 규모 해외 자본 투자 유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범수
박범수 2022년 9월26일 12:00
돈. 출처=Kostiantyn Li/Unsplash
돈. 출처=Kostiantyn Li/Unsplash

빗썸이 “빗썸코리아(빗썸 운영사) 자회사인 로똔다가 50억원 규모의 해외 자본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미국 기업용 메인넷 전문 업체 캐스퍼랩스가 주도했고, ▲해시키 캐피탈 ▲레드록 캐피탈 홀딩스 LLC ▲월로바이 캐피탈 ▲브록 피어스 등이 참여했다.

로똔다는 므리날 마노하 캐스퍼랩스 대표이사를 로똔다의 신규 등기이사로 선임하는 등 이번 투자로 해외 블록체인 기업과 교류를 이어갈 계획이다.

로똔다 관계자는 “산업 전반의 침체가 지속되는 상황에 외국 자본을 유치했다는 건 고무적 결과”라며 “이번 투자를 통해 11월까지 로똔다가 개발하는 모바일 지갑 서비스 부리또월릿의 출시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로똔다는 지난 4월 삼성증권, NH투자증권, 위메이드 등으로부터 105억원 상당의 전략적 투자를 받았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Dobbyisfree 2022-09-27 10:03:21
원화도 미쳤고 돈도 잃은 마당에 더 이상 놀아줄 돈이 없어요 ㅜ

피드백 2022-09-26 15:25:39
빅5는 해외로 탈출 하는갸?

스폰지Bob 2022-09-26 14:42:39
FTX가 보내 주디? ㅋㅋ 내부 투자 아닌가 ㅋㅋ

헤드샷 2022-09-26 14:35:42
시기가 시기인지라...호재아니면 관심노..

돼리우스 2022-09-26 12:19:33
새 지갑 출시해도 이젠 넣을 돈이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