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 선택

국제결제은행 “비트코인 작업증명 알고리듬 대체해야”

| 등록 : 2019년 1월 26일 07:30

“비트코인과 일부 암호화폐에 사용되는 합의 알고리듬인 작업증명(PoW) 방식은 장기적으로 실행하기 어려우므로 이를 대체할 만한 보완책을 마련해야 한다.” 전 세계 중앙은행 간 협력기구인 국제결제은행(BIS)이 이번 주 발행한 보고서에서 이렇게 밝혔다. 국제결제은행은 “강력한 컴퓨터 네트워크를 이용해 네트워크의 안전성을 보장하는 작업증명 방식은 비용이 너무 비싸다”며, “유일한 해결책은 작업증명 방식을 완전히 포기하고 이를 대체할 만한 알고리듬을 찾는 것”이라고 제안했다. 보고서를 […]

금융안정위원회 “암호화폐는 세계 금융시장 안정 해치지 않아”

| 등록 : 2018년 10월 11일 11:19

암호화폐와 디지털 자산이 오늘날 전 세계 금융 안정성에 위협이 되지 않는다고 금융안정위원회(FSB, Financial Stability Board)가 새롭게 발간한 보고서를 통해 밝혔다. 스위스에 있는 국제결제은행(BIS, Bank of International Settlement) 산하 금융안정위원회는 지난 10일 “암호화 자산 시장: 향후 금융 안정성에 미칠 수 있는 잠재적 영향”이라는 제목의 보고서를 발간하고, 암호화폐가 전 세계 금융 안정성에 어떤 영향을 미치게 될 것인지에 관해 […]

국제결제은행 “규제 관련 뉴스가 비트코인 가격에 실제 영향 미친다”

| 등록 : 2018년 9월 26일 00:12

“암호화폐는 흔히 정부의 규제에 영향을 받지 않는다고 생각하지만, 사실 암호화폐 가격이나 거래량, 암호화폐 시장 참여자들이 모두 정부가 집행하는 규제에 큰 영향을 받는다.” 비트코인 시장이 규제 관련 뉴스에 실제로 영향을 받는다고 국제결제은행(BIS, Bank of International Settlement)의 라파엘 오어와 스틴 클래센스가 23일 새로운 보고서를 통해 밝혔다. 중앙은행의 중앙은행이라고도 불리는 국제결제은행은 그간 꾸준히 암호화폐와 블록체인 관련 주제에 대한 연구를 […]

미국 하원 청문회…암호화폐는 미래의 돈이 될까?

| 등록 : 2018년 7월 13일 11:19

  암호화폐에 관한 논의가 다음 주 또 한 번 미국 의회를 달굴 예정이다. 미국 하원 금융위원회는 “돈의 미래: 디지털 화폐”라는 주제로 오는 18일에 청문회를 개최한다고 어제 밝혔다. 금융위원회의 젭 헨살링(공화당, 텍사스) 위원장은 청문회에 출석하게 될 증인 명단을 모두 발표하지는 않았지만, 코인데스크가 확인한 바에 따르면 청문회는 당일 웹사이트를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금융위원회가 암호화폐 관련 청문회를 개최한 […]

BIS 수장 “돈 만들어내겠다는 허황된 시도 그만두라”

| 등록 : 2018년 7월 6일 10:21

국제결제은행(BIS)의 아구스틴 카르스텐스(Agustín Carstens) 은행장이 암호화폐는 실패로 돌아갈 것이라는 전망과 함께 새로운 화폐를 만들려는 시도를 중단해야 한다는 인터뷰를 했다. 지난 6월 30일, 스위스 바젤(Basel)에 있는 언론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카르스텐스 은행장은 암호화폐를 “버블, 다단계 금융사기인 폰지사기(Ponzi scheme), 환경 재해”라고 비난하며 기존에 밝혔던 자신의 견해를 재확인했다. 국제결제은행은 해당 인터뷰 전문을 지난 4일 공개했다. 암호화폐가 젊은이들의 돈에 대한 인식에 […]

국제결제은행 “암호화폐 확산되면 인터넷 중단될 수도”

| 등록 : 2018년 6월 19일 08:22

전 세계 중앙은행 간 협력기구인 국제결제은행(BIS)이 지난 17일 새롭게 발표한 보고서를 통해 암호화폐를 정면으로 비판했다. 암호화폐가 과연 약속한 만큼의 역량을 발휘할 수 있을지 의문을 제기한 것이다. “암호화폐: 과대 홍보를 넘어서”라는 제목으로 발간된 이 보고서는 블록체인 기술의 역사를 설명하면서 이 기술이 과연 신뢰가 필요 없는 형태의 돈을 만들어낼 수 있을지를 집중적으로 분석하고 있다. 이 보고서는 다음 […]